청능사 vs 청각사, 둘 다 전문가라고?

청능사와 청각사의 업무

친구야, 너도 앞으로 나이가 들면 청력이 나빠질 수 있겠지? 그때를 대비해서 청능사와 청각사에 대해 알아두면 좋을 거야. 이 두 직종은 청력 검사부터 보청기 상담, 보청기 관리까지 전반적인 업무를 맡고 있어.

청능사는 어떤 사람이지?

먼저 청능사는 대학교나 대학원에서 청각학을 전공한 사람만이 될 수 있어. 대학 4년 혹은 석사 과정만 거쳤다면 최소 2년의 추가 교육과정을 거쳐야 하는 거야.

청능사 시험에 합격한 뒤에도 3년마다 60시간 이상의 보수교육을 이수해야 자격을 유지할 수 있지. 이런 엄격한 조건을 통과해야만 청능사 자격증이 주어지는 거야!

그렇다면 청각사는?

청각사는 2년제 대학 이상의 학력이 있거나 이비인후과에서 5년 이상 근무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청각사 연수과정을 들을 수 있어.

3개월 동안 주 2회 교육과 실습을 받고 테스트에 통과하면 수료증을 받게 되지. 하지만 엄밀히 말하면 청각사는 자격증이 아니라는 거야. 자격 유지를 위한 보수교육도 없답니다.

하지만 두 직종 모두 전문성이 뛰어나다고?

물론 청능사만이 유일한 공인 자격증이긴 해. 하지만 현장 실무 경험이 풍부한 청각사들 역시 전문성이 높다고 할 수 있어.

실제로 많은 청능사들이 실무 경험을 쌓고 나서 청각사 과정도 병행하는 경우가 많답니다. 두 직종 모두 보청기 전문가라고 봐야 할 거야! ^^

마무리하며

결국 청능사와 청각사는 자격을 취득하는 과정이 조금 다를 뿐, 전문성 면에서는 크게 차이가 나지 않아.

앞으로 우리가 만나게 될 그들은 모두 보청기 분야의 전문가들이라고 봐야겠지? 전문성과 실력, 그리고 양심을 가진 분들을 만나길 바랄게!

위로 스크롤